CHEN – Photograph (옛 사진) Lyrics

Photograph (옛 사진) Lyrics – CHEN

Maeumi apeul ttaen yet sajin kkeonaeyo
Oraedoen chaekjang soge kkochyeoitdeon
Sajindeul sok geudaen hwanhage unnayo
Geuttae geudaen eottaesseulkka
Eoneudeot jaraseo eoreuni dwaetjiman
Jichin geudaeui maeumsogen aiga boyeo
Nolda jichin jido eonjeyeosseonneunji
Ijeul mankeum bappi saljyo

Seodureun geoseun jamsi noko
Swieogamyeonseo sarayo

Maeumi ganeun daero georeoyo
I giredo huhoeneun itgetjiman
Yet sajin soge haemalgeun geudaecheoreom
Dasi useul su isseoyo

Sok maeumeun mollado geoteun jal ti nayo
Yojeum geudaeui misoen seulpeumi boyeo
Jalharyeoneun maeum ttaemunieotdan geol
Nan arayo geudae maeumeul

Heulleogan geoseun naeryeonoko
Chueogeuroman namgyeoyo

Maeumi ganeun daero georeoyo
I giredo huhoeneun itgetjiman
Yet sajin soge haemalgeun geudaecheoreom
Dasi useul su isseoyo

Deo bappeuge sarado jeomjeom
Geudael ileoganeun gibun deulgetjyo
Eoryeoul suneun isseodo deoneun nochi mayo
Geudae maeum ttara georeoyo

Maeumi ganeun daero georeoyo
I giredo huhoeneun itgetjiman
Yet sajin soge haemalgeun geudaecheoreom
Dasi useul su isseoyo


마음이 아플 땐 옛 사진 꺼내요
오래된 책장 속에 꽂혀있던
사진들 속 그댄 환하게 웃나요
그때 그댄 어땠을까
어느덧 자라서 어른이 됐지만
지친 그대의 마음속엔 아이가 보여
놀다 지친 지도 언제였었는지
잊을 만큼 바삐 살죠

서두른 것은 잠시 놓고
쉬어가면서 살아요

마음이 가는 대로 걸어요
이 길에도 후회는 있겠지만
옛 사진 속에 해맑은 그대처럼
다시 웃을 수 있어요

속 마음은 몰라도 겉은 잘 티 나요
요즘 그대의 미소엔 슬픔이 보여
잘하려는 마음 때문이었단 걸
난 알아요 그대 마음을

흘러간 것은 내려놓고
추억으로만 남겨요

마음이 가는 대로 걸어요
이 길에도 후회는 있겠지만
옛 사진 속에 해맑은 그대처럼
다시 웃을 수 있어요

더 바쁘게 살아도 점점
그댈 잃어가는 기분 들겠죠
어려울 수는 있어도 더는 놓지 마요
그대 마음 따라 걸어요

마음이 가는 대로 걸어요
이 길에도 후회는 있겠지만
옛 사진 속에 해맑은 그대처럼
다시 웃을 수 있어요